비늘석송

Lycopodium complanatum L., 1753.

양치식물문 > 석송강 > 석송목 > 석송과

높은 산 숲속에서 상록성 여러해살이풀로 지생하는 양치식물이다. 원줄기는 지표면을 따라 길게 뻗으며 군데군데 뿌리를 내고 비늘 같은 작은잎이 드문드문 달린다. 가지는 비스듬히 서며 2개씩 연속으로 갈라져 부채꼴을 이루는데 길이는 30~40cm이다. 잎은 줄기에 넓게 붙어 4줄로 달리고, 길이는 3.5~7cm, 너비 0.5~0.8cm이다. 포자낭이삭은 3~6cm의 자루가 있고, 길이 1~3cm의 원주형으로 가지 끝에 달린다. 포자는 7~9월에 성숙한다. 이 종은 산석송에 비해 가지가 아주 납작하고 배 쪽의 잎이 겉쪽보다 아주 작으므로 구별된다. 한반도 북부 지역에 자생하며 일본, 러시아 사할린, 타이완, 중국 등지에 분포한다. 관상용으로 심는다. 솔석송, 편백석송이라고도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