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욱제비꽃

Viola hondoensis W. Becker & H. Boissieu, 1908.

피자식물문 > 목련강 > 제비꽃목 > 제비꽃과

산과 들의 약간 습한 곳에서 자라는 여러해살이풀이다. 뿌리줄기는 짧고 마디가 많으며, 땅위를 기는 긴 줄기가 있다. 전체에 흰색 퍼진 털이 난다. 잎은 여러 개가 모여나며, 잎자루는 길이 2~8cm, 꽃이 필 때 20cm에 이른다. 잎몸은 심장형으로 길이 1~3cm, 폭 2~4cm, 끝은 둔하고 가장자리는 얕은 톱니 모양이다. 꽃은 4~5월에 연한 보라색으로 피며, 뿌리에서 나온 꽃자루에 1개씩 달린다. 꽃받침잎은 긴 타원형으로 길이 5~7mm, 가장자리에 털이 있다. 꽃잎은 길이 10~13mm, 곁꽃잎의 뒤쪽에 털이 있고, 아래 꽃잎에는 보라색 줄무늬가 있다. 열매는 삭과, 길이 5mm쯤이고 흰색 털이 있다. 우리나라 함경남도, 평안북도, 경상북도 울릉도 등에 자생하며, 일본에도 분포한다. 잎 모양이 아욱을 닮아 붙여진 이름이며, 생김새가 비슷한 둥근털제비꽃은 기는줄기가 발달하지 않으므로 구분된다. 관상용으로 심고, 어린순은 식용하며, 전초를 약용한다. 덩굴제비꽃, 머위제비꽃, 섬제비꽃이라고도 부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