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물종정보

신감채

Ostericum grosseserratum (Maxim.) Kitag., 1936.

피자식물문 > 목련강 > 미나리목 > 미나리과

산지 풀밭이나 개울가에 자라는 여러해살이풀이다. 뿌리는 원기둥형, 갈색, 곁뿌리를 내기도 한다. 줄기는 곧추서며, 높이 80~120cm, 세로로 능선이 있고, 밑부분이 자주색이 돌며, 윗부분에서 가지가 갈라진다. 잎은 어긋나며, 줄기 아랫부분 잎은 잎자루가 4~18cm로 밑부분이 잎집처럼 줄기를 감싸 가장자리는 흰색 막질이다. 잎몸은 넓은 삼각상 난형으로 2~3회 깃 모양으로 갈라지고, 첫 번째와 두 번째 갈래잎은 자루가 있다. 갈래잎은 난상 피침형으로 가장자리에 불규칙한 톱니가 있다. 꽃은 7~8월에 흰색으로 피며, 줄기와 가지 끝에 겹산형꽃차례를 이룬다. 산형꽃차례는 지름 2~10cm다. 꽃싸개잎은 선상 피침형으로 4~8개가 붙는다. 작은꽃싸개잎은 선상 피침형으로 5~10개가 붙는다. 꽃잎은 5장이며 도란형이다. 열매는 분과, 9월에 익으며 편평한 넓은 타원형으로 길이 4~6mm, 폭 4.0~5.5mm, 양쪽에 넓은 날개가 있다. 우리나라 전역에 나며, 몽골, 중국 등에 분포한다. 묏미나리에 비해 잎이 얇고 갈래 끝에 흰 점이 없으며, 가장자리에 큰 톱니가 있고, 분과의 날개가 넓어 구분된다. 어린순은 식용하며, 뿌리는 약용한다. 신가삼이라고도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