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지치

Lithospermum arvense L., 1753.

피자식물문 > 목련강 > 꿀풀목 > 지치과

산과 들에 자라는 두해살이풀이다. 줄기는 곧추서고 가지가 갈라지며 높이 20~50cm, 전체에 누운털이 있으며 다소 잿빛이 돈다. 잎은 어긋나고 좁은 바늘 모양 또는 넓은 선 모양으로 길이 1~4cm, 폭 2~9mm, 끝은 둔하고 맥이 하나 있고, 두껍고, 가장자리는 뒤로 말린다. 꽃은 흰색으로 5~6월에 피며, 윗부분의 잎겨드랑이에 1개씩 달린다. 꽃자루는 매우 짧다. 꽃받침은 5개로 깊게 갈라지고 꽃받침조각은 꽃이 진 후 자라고, 길이 2.5~7.0mm로 바늘 모양이며, 끝이 둔하고 꽃부리 통부보다 다소 짧다. 열매는 분과로 난형, 회색빛이 도는 흰색이다. 우리나라 전역에 나며, 온대 지역에 분포한다. 이 종은 두해살이풀이고, 잎이 좁으며, 열매조각에 주름이 있고, 뿌리에 지치와 같은 색소가 없는 특징으로 지치와 구분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