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분취

Saussurea diamantica Nakai, 1909.

피자식물문 > 목련강 > 국화목 > 국화과

깊은 산 건조한 풀밭이나 낙엽활엽수림 가장자리에 드물게 자라는 여러해살이풀이다. 줄기는 높이 30~80cm에 이르며 백색 털로 덮여 있고 가지가 갈라지지 않는다. 뿌리잎은 잎자루가 있으며 잎자루는 길이 5~10cm이고 잎몸은 길이 8~15cm의 난상 장타원형 또는 원형이다. 잎끝은 뾰족하고 밑은 심장모양 또는 자른 모양이며 처음에는 양면이 흰색 털로 덮여 있다. 잎 가장자리에 잔 톱니가 있으며 꽃이 필 때까지 남는다. 꽃자루의 잎은 난형이고 잎끝이 둔하며 잎자루가 짧고 윗부분의 잎은 선형이다. 머리모양꽃은 지름 2cm 정도이고 원줄기 끝에 1~2개씩 달린다. 모인꽃싸개는 종형이며 꽃싸개 조각은 2줄로 늘어서고 털이 있다. 꽃부리는 길이 1~1.3cm이고 자주색이다. 우산털은 2줄로 늘어서며 연한 자갈색 또는 흰빛을 띠는 갈색이다. 우리나라 강원도 금강산, 설악산, 평안남도, 함경남도 등에 분포하는 한국 고유종이다. 털분취와 비슷하지만 잎의 뒷면에 거미줄 같은 털이 밀생하므로 구별된다. 어린잎을 식용한다. 긴잎금강분취라고도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