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락빕새귀리

Bromus sterilis L., 1753.

피자식물문 > 백합강 > 사초목 > 벼과

  • 이미지 0
  • 동영상 0
  • 3D 0
  • 소리 0

양지바른 길가와 황무지에서 자라는 한해살이풀이다. 줄기는 높이 50~100cm이며, 마디가 3~5개 있다. 잎집에는 길고 단단한 털이 많다. 잎몸은 길이 5~20cm, 너비 4~7mm이고 긴 털이 있다. 잎혀의 길이는 2~4mm이다. 꽃은 5~7월에 핀다. 전체 꽃차례의 한 마디에 3~6개의 가는 가지가 돌려나고, 늘어지며, 전체의 길이는 10~20cm이다. 작은이삭은 길이 2.0~3.5cm이고, 꽃이 4~10개 들어 있다. 제1포영은 맥이 한 개 있고, 길이는 5~15mm이다. 제2포영의 길이는 8~20mm이고 맥은 3개이다. 호영은 7개의 맥이 있고, 길이 8~25mm이며 끝이 두 갈래로 갈라지고 길이 1.5~4.0cm의 까락이 달린다. 내영은 호영보다 짧다. 유럽 원산으로 귀화식물로 우리나라 서울, 인천, 경기도 등에 자라며, 중국 남부 및 북아메리카, 북아프리카, 오스트레일리아 등에 분포한다. 참새귀리속 식물 중 까락이 매우 길어서 쉽게 구분된다. 긴까락빕새귀리는 제1포영의 길이가 다소 길고 작은이삭의 대가 짧고 작은이삭이 위를 향하므로 다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