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라풀

Neanotis hirsuta (L. f.) W.H. Lewis, 탐라풀.

피자식물문 > 목련강 > 꼭두선이목 > 꼭두선이과

산과 들, 길가에 자라는 한해살이풀이다. 줄기는 높이 20~40cm, 밑부분은 땅 위를 기면서 뿌리를 내리고, 가지가 갈라져서 비스듬히 선다. 전체에 가는 털이 있다. 잎은 마주나고, 난형, 길이 2~4cm, 폭 1~2cm, 끝은 뾰족하고, 가장자리는 밋밋하며, 밑은 넓은 쐐기 모양이다. 잎자루는 길이 5~15mm이다. 꽃은 8~9월에 피는데 가지 끝이나 잎겨드랑이에서 몇 개씩 모여난다. 꽃자루는 짧거나 없다. 꽃부리는 흰색, 끝은 4갈래로 얕게 갈라지며, 안쪽에 털이 있다. 수술은 4개이다. 열매는 삭과, 난형, 지름 4mm쯤이고, 10월에 익는다. 우리나라 경상남도, 제주도 등에 자생하며, 말레이시아, 일본, 중국 등에 분포한다. 낚시돌풀에 비해 줄기는 2각이 있고, 잎은 얇으며 끝은 뾰족하고 털이 있으며, 꽃자루는 거의 발달하지 않고, 꽃부리 안쪽에 털이 있으므로 구분된다. 갈퀴방울이라고도 부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