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물종정보

바위솔

Orostachys japonica (Maxim.) A. Berger, 1930.

피자식물문 > 목련강 > 장미목 > 돌나물과

산지와 바닷가의 바위 겉, 지붕이나 담장 위에서 자라는 여러해살이풀이지만 꽃이 피고 나면 죽는다. 줄기는 꽃이 필 때 높이 10~40cm다. 뿌리잎은 땅 위에 붙어서 방사상으로 퍼지며, 끝이 딱딱해져서 가시처럼 된다. 줄기잎은 다닥다닥 달리며, 녹색이지만 종종 붉은빛을 띠고, 피침형, 길이 3~6cm, 폭 0.5~1.5cm다. 잎자루는 없다. 꽃은 9~10월에 피는데 줄기 끝에서 난 길이 5~30cm의 총상꽃차례에 빽빽하게 달리며, 흰색이다. 꽃자루는 없다. 꽃싸개잎은 피침형, 끝이 뾰족하다. 꽃받침 조각은 5장, 피침형이다. 꽃잎은 5장, 피침형, 길이 5~6mm, 끝이 뾰족하다. 수술은 10개, 꽃잎보다 길다. 꽃밥은 어두운 붉은색이다. 암술은 5개다. 열매는 골돌이다. 우리나라 전역에 나며, 일본, 러시아 등에 분포한다. 둥근바위솔에 비해서 잎은 피침형으로 더욱 가늘고 끝이 가시처럼 되며, 꽃잎은 피침형이므로 구분된다. 관상용 및 식용으로 가치가 높은 식물자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