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생물종 상세정보

노랑부리백로 bookmark_add Egretta eulophotes (Swinhoe, 1860)

종명
[원기재명]
Herodias eulophotes Swinhoe, 1860

황새목 백로과에 속하는 드문 여름철새이다[멸종위기 야생생물 I급]. 몸길이 약 68cm. 암수의 형태가 유사하다. 몸은 전체가 흰색이고, 부리와 발은 노란색이다. 번식기에는 다리는 검은색을 띠고 머리에 긴 장식깃들이 생기며, 목과 등에도 장식깃이 발달한다. 겨울에는 장식깃이 없어지고, 부리는 흑갈색, 다리는 녹황색을 띤다. 해안의 만, 하구, 간석지, 갯벌, 논 등에서 서식하는 드문 여름철새이다. 먹이는 주로 갯벌이나 바다가 가까운 습지에서 물고기와 게, 새우 등의 갑각류, 갯지렁이 등을 잡아먹는다. 간조 시 드러나는 갯벌이나 염전, 농경지, 저수지 등에서도 먹이 활동하며, 강화 남단 갯벌, 한강 하구, 안산 도서지역, 안면도, 천수만 등에서 여름철 먹이 활동하는 모습이 종종 관찰된다. 세계자연보호연맹에서 취약종(VU)으로 분류한 국제보호조로 전 세계 생존집단 중 대부분이 서해안의 무인도서 지역에서 번식하고 있다. [저작재산권자]

  • 국내에는 전 세계 번식 집단 중 상당수가 국내의 서해안 무인도서에서 번식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번식이 끝나면 갯벌 지역과 갯벌과 인접한 농경지, 하구 등에서 관찰된다. [1]

    한국 서해안과 북한의 일부 도서지역 중국 산둥반도 등에서 번식하고, 타이완, 태국, 베트남, 필리핀, 말레이시아, 싱가폴, 보르네오에서 월동한다. 세계자연보전연맹 적색자료목록에 취약종(VU)로 분류된 국제보호조로, 전 세계 생존집단이 5,000마리 이내로 추정된다. [1]

  • 드문 여름철새. 해안가의 갯벌, 염전, 농경지, 저수지 등지에서 4-5마리가 무리지어 먹이활동을 하며, 가을철 이동시기에는 많은 수가 무리를 형성하기도 한다. 먹이는 주로 갯벌이나 바다가 가까운 습지에서 물고기와 게, 새우 등의 갑각류, 갯지렁이 등을 잡아먹는다. 인천과 경기, 충남, 전북의 해안가에서 관찰된다. 국내 서해안 무인도서 번식지에서는 괭이갈매기나 저어새와 함께 번식지를 공유하는 경우가 많다. 관목 위나 맨땅에 명아주나 비쑥 등 마른 가지를 모아 엉성한 둥지를 만들고 옅은 청록색 알을 2~4개 낳으며, 포란 기간은 24~26일이다. [1]

  • [1] 국립생물자원관(2021), 철새정보 통합관리체계 구축 2020

분포지역

지도크게보기 add

해당 종은 분포지역 조회 서비스가 불가능합니다.

지도 예시 이미지